슬픈, 아무렇지도 않았던..

참 슬퍼 보였다.
왜였을까.
얼굴은 아무렇지 않은 듯 무덤덤해 보였음에도
그 얼굴에서 난 슬픔을 느꼈다.

사람들은 .. 그 곳에 와서 이 사람을 본 ,, 보았던,,, 보고있는 사람들은.. 아무렇지도 않았던 것일까.

나만 유달리 이러는 것일까.

아니 다시는 오고 싶지 않았음에도 그 슬픈 얼굴이 뇌리속에 지워지지 않았음은 무엇을 의미하는 걸까.

by 시작의 | 2008/12/31 00:15 | 세상에 대한 주관 | 트랙백 | 덧글(0)

트랙백 주소 : http://alscjs.egloos.com/tb/1246896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▶